최종편집 : 2018.12.19 수 11:31
> 뉴스 > 충남 > 독자칼럼/기고 | 칼럼/기고
     
소중한 물건을 잃어버렸다구요?
기고- 서산경찰서 생활질서계장 경위 방준호
[1호] 2018년 06월 21일 (목) 11:12:08 서해안뉴스 shanews@shanews.com
   
 
  ▲ 기고-서산경찰서 생활질서계장 경위 방준호  
 

지갑 안에 있는 사랑하는 사람의 사진과 핸드폰에 저장된 지인들의 전화번호 등 소중한 물건을 한순간의 실수로 잃어버려 당황했던 경험은 누구나 다 있을 것이다.

 

필자가 서산경찰서 생활질서계장으로 부임한지 어느덧 6개월이 넘었다. 근무하다 보면 적잖은 분들이 자신의 소중한 물건을 잃어버려 생활질서계 사무실에 직접 방문해 신고를 하는 경우가 있다.

 

그동안 우리 경찰들이 여러 매체를 통해 홍보해 왔으나 경찰청 분실물사이트(www.lost112.go.kr)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아직 모르는 분들이 있어서 안내해드리고자 한다.

 

경찰청 분실물사이트에서 유실물로 제일 많이 들어오는 것이 지갑과 핸드폰이다.

 

먼저 지갑을 습득했다면 가까운 지구대, 파출소, 경찰서에 방문해도 되지만 가까운 우체통에 넣어도 된다. 그러면 우체국 직원들이 경찰과 연계해 먼저 신분증에 기재된 주소로 찾아가게 된다.

 

그렇게 해서 우체국에서도 주인을 찾지 못하면 경찰관서로 지갑이 인계된다. 그때 경찰관서에서는 경찰청 분실물사이트에 접수·등록 후에 유실물 담당자가 직접 지갑 안에 있는 해당은행 카드 회사에 연락해 분실자에게 문자로 알려주는 방법을 사용하고 있다.

 

혹시 지갑을 잃어버렸다면 해당 은행에서 분실자의 개인핸드폰으로 문자를 발송하니 확인하고 경찰관서에 방문하여 찾아가면 된다.

 

다음으로 유실물로 접수가 많은 핸드폰은 지갑과는 조금 다르다.

핸드폰이 경찰관서에 습득이 되면 경찰청 분실물사이트에서 접수 후 핸드폰 찾기 콜센터 (www.handphone.or.kr)로 보내어지고, 보내진 핸드폰은 콜센터에서 이상 유무를 확인한 후에, 분실자에게 연락이 간다.

 

참고로 핸드폰 찾기 콜센터에서는 핸드폰 메아리 서비스를 실시 중이며, 핸드폰 메아리서비스는 사전에 연락정보를 등록해 분실 핸드폰이 콜센터에 접수된 경우 등록된 정보내용으로 즉시 E-mail 로 통보해 주는 서비스인데, 핸드폰 찾기 콜센터에서 핸드폰 메아리 서비스를 먼저 등록을 하면 나중에 핸드폰을 분실 시 찾는데 많은 도움이 된다.

 

요즘은 핸드폰은 개인 보안설정으로 인해 경찰관서에서 바로 찾아 주기는 힘들지만, 분실자에게 찾아주는 경우는 전원을 켰을 때 연락 가능한 전화번호를 핸드폰 보안화면 바탕화면에 나타나게 설정을 해놓았다면 이러한 방법을 사용해 핸드폰 찾기 콜센터 인계 전에 경찰서에서 핸드폰을 찾아주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그러나 아직까지도 소중한 기억들이 남아있는 유실물들이 경찰서 유실물 창고에 가득하다.

 

소중한 물건을 잃어버리지 않는 것이 제일 중요하지만, 잃어버리게 되더라도 꼭 유실물관리 사이트(LOST 112)를 접속하여 소중한 물건이 주인의 품으로 돌아갔으면 하는 필자의 간절한 바램이다.

서해안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서해안뉴스(http://www.s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서산시 중앙로 98-1 번지 문의전화 041-668-1116 팩스 041-668-1150 | 등록번호 : 충남아00041
등록일자 : 2008년 6월 25일 | 발행·편집인: 서영태 | 실무책임: 이분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분임
Copyright 2009 충남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h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