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4.1 수 14:35
> 뉴스 > 종합
     
[시한편]만약에 그 돌을 깬다면
기고-박영춘 시인
[1호] 2018년 08월 20일 (월) 09:31:01 이분임 기자 bun259012@hanmail.net

허구한 날 돌싸움만 하느니

차라리 그 돌 깨버렸으면 싶다

그 돌 깨면 모르면 몰라도

하얀 피가 용솟음치리라

역사실록 두루마리 펼치리라

피눈물 소낙비 쏟으리라

목화송이 목청껏 울부짖으리라

 

만약에 그 돌 깬다면

백두산은 그 돌덩이를

천지로 다시 불러들이리라

빼앗기지 않으려는 어미의 심정

아예 손을 놓아버리듯

흰곰은 망치를 내팽개치리라

그 돌을 깬 자

땅위에 온전히 서있지 못하리라

흰곰의 말 귀담아듣지 않고

원숭이 제 맘대로 돌을 깬다면

불기둥 터져 태평양은 들끓으리라

 

섣불리 그 돌 함부로 건드려

티 한 점이라도 불거진다면

백두산 흰곰은

돌섬을 송두리째 뽑아 집어던져

원숭이 등에 업혀

바다 밑으로 가라앉히리라

 

강해야 산다

백두산은 하늘높이 깃발 휘날리고

돌섬은 바다 깊숙이 뿌리내려

강하게 단단하게 살아남아야한다.

이분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해안뉴스(http://www.s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서산시 중앙로 98-1 번지 문의전화 041-668-1116 팩스 041-668-1150 | 등록번호 : 충남아00041
등록일자 : 2008년 6월 25일 | 발행·편집인: 서영태 | 실무책임: 서화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화랑
Copyright 2009 충남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h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