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9.23 월 17:40
> 뉴스 > 종합
     
[시 한편] 막걸리
시인 박영춘
[1호] 2019년 07월 15일 (월) 10:52:36 정형록 기자 kissqwerty1@naver.com

시(詩)를 좋아하는 선후배 몇몇이

비 쏟아지는 날 오후에

막걸리를 한 잔 두 잔 수작이다

 

술이 무슨 바나나인 줄 아는지

어떤 선밴 막걸리를

한입 두입 베물어 마신다

술이 무슨 사탕수수인 줄 아는지

어떤 선밴 막걸리를 씹어 먹는다

 

막걸리를 베물어 시에 섞어 마심

막걸리를 씹어 시에 섞어 먹음

맛깔이 어떻게 다른지

후밴 막걸리를

베물어 씹어 시에 섞어 음미해본다

 

사랑 맛깔이 어떠한지

사랑을 베물어

미움과 섞어 마시면 어떨까 싶어

미움 맛깔이 어떠한지

미움을 씹어

사랑과 섞어 먹으면 어떨까 싶어

 

한 잔 두 잔 베물어 씹어

이것저것 섞어 마시다 보니

막걸릿잔 마신 수량을 잊어버려

나중엔 막걸리가 사람을

통째로 한잔에 마셔버리더군

미움도 사랑도 욕심도 허영도

시도 삶까지도 모두 다 섞어

한 잔에 들이마셔 삼켜버리더군

정형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해안뉴스(http://www.s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서산시 중앙로 98-1 번지 문의전화 041-668-1116 팩스 041-668-1150 | 등록번호 : 충남아00041
등록일자 : 2008년 6월 25일 | 발행·편집인: 서영태 | 실무책임: 서화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화랑
Copyright 2009 충남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hanews.com